양양의 역사투어

양양의 역사투어 양양의 역사투어 1 오산리선사유적 박물관 양양에서 신석기 때부터 우리 선조들이 살았다. 그들이 살았던 집의 형태와 그릇, 사람 얼굴을 상징한 예술품들이 이곳 양양 오산리에서 출토되어 그것을 입증하고 있다. 이 지역에서 출토된 신석기 유물은 약 8,000년 전의 연대로 파악되면서 우리나라와 동아시아 신석기 문화의 전반적인 흐름을 파악하는데 중요한 사적 자료로 평가되었고, 이를 기념하고 보존, 전시하기 위해 Read More

강릉단오제 단오는 큰 명절이다.

강릉단오제 단오는 큰 명절이다. 강릉단오제  단오는 큰 명절이다. 강릉단오제 예부터 영동지역 사람들은 가장 높고 신성한 대관령 고개에 국사서낭신이 좌정해 주민들의 삶을 관장하고 보호해준다고 믿어왔다. 그리고 그 믿음이 신앙심으로 표출된 것이 강릉단오제다. 관노가면극 강릉단오제의 성격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민속 연희. 옛날에는 ‘관노’라는 특수한 계층에 의해 연희되었다. 민관이 함께 공동체의 화해와 협력을 도모하는 단오제의 성격을 분명하게 보여주는 것이다. Read More

화암사와 수바위

화암사와 수바위 화암사와 수바위     위치 :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신평리 창건년도 : 신라36대 혜공왕5년 진표율사가 창건(약1210여년전) 화암사는 금강산 최남단의 절로서 지금으로부터 약1216년전(서기769년) 신라 36대 혜공왕 5년에 진표율사가 설악산 북쪽기슭에 창건하고 화암사라 이름하였다. 화암사 기록에 따르면 이절은 다섯차례나 화재를 입었다고 전한다. 이절 남쪽에 있는 수바위와 북쪽에 코끼리모양의 바위가 있는데 바위의 맥이 서로 상충하는 자리에 Read More

강원도 역사

강원도 역사 강원도 역사 우리나라 중동부에 위치한 강원지방에는 이미 구석기시대부터 인류가 생활하여 왔으며, 중석기·신석기시대를 거치면서 강원인의 조상들이 정착하여 마을을 형성하고 나아가서 국가의 형태를 갖추게 되었다. <사적 제 394호 – 양양 오산리 선사유적> 고조선 시대에 강원지방은 예맥이라고 불렀으며 여러 소국으로 나뉘어져 있었다. 고구려,백제,신라 삼국이 정립하였을 때에는 삼국의 국경지대로서, 백제·고구려·신라의 세력 판도에 따라 영역이 바뀌게 되었다. 삼국을 Read More

강원도지방 전통음식 발달의 역사적, 사회문화적 배경

강원도지방 전통음식 발달의 역사적, 사회문화적 배경 강원도지방 전통음식 발달의 역사적, 사회문화적 배경   • 『신증동국여지승람』에는 강원도의 각 지역에 대한 사회적 배경과 역사적 배경에 대해 다음과 같이 기록되어 있다. – 고성군 : 고기를 잡아 생업을 삼는다. – 울진현 : 농상(農桑)을 힘쓴다. – 강원도는 본래 예맥(濊貊)의 지역이었는데, 후에 고구려와 신라의 소유로 되었다. 고려 성종(成宗) 14년에는 화주(和州)ㆍ명주(溟州) 등 Read More

두루미평화관

두루미평화관 두루미평화관 저희 두루미평화관이 위치한 두루미평화마을은 치열한 한국전쟁 이후 식량증산과 대북선전마을의 목적으로 지퇴밭과 황무지를 개간하여서 마을이 생겨났습니다. 이런 시대적 탄생의 배경이 지금 우리 대마리를 만들었습니다. 앞서 목숨을 건 1세대의 노력과 피와 땀이 현재 우리 2세대에게 이어져서 강하고 단결된 대농의 농업마을입니다. 쌀농사가 90%이상이며 환경농업의 확대로 무농약재배, 유기재배를 실시하고 있으며 그 면적 또한 확대되어지고 있습니다. 두루미평화관이 위치한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