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영월 여행을 결심했다면 꼭 가야 하는 길이 있다.

바로 ‘이야기가 있어 걷고 싶은 거리’인데, 테마별로

즐길 수 있는 걷기 여행을 경험해보고 싶은 관광객들

에게 큰 인기를 받는 곳이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많은 관광객의 성원에 힘입어 2008년에는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 우수상(거리 마당 상)을 수상받았으며,

요리 골목 일대를 중심으로 각종 조형물과 예술작품을

감상해볼 수 있어, 눈이 즐거워지는 영월의 대표 문화

거리라고 할 수 있다. 담벼락에 그려진 벽화 속 인물들은

현재 거주하고 있는 영월의 주민들을 모티브로

그려졌다고 한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테마별로 골라서 여행을 해볼 수도 있고,

테마를 모두 체험해볼 여행방법도 있다.

어떤 방법이든 다 좋다. 이야기가 있어 걷고

싶은 거리에서라면 어떤 여행이든 근사한

추억을 남겨줄 것이니 말이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영월을 중심으로 만들어졌던 영화 <라디오 스타>의

한 장면을 마치 재현하듯, 안성기와 박중훈을 모델로

한 종합상가의 벽화가 가장 먼저 보인다. 그리고 작가

안도현의 <너에게 묻는다>의 시 한 구절을 조형물로

만들어 거리에 전시해놓은 모습도 인상 깊게 다가온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그뿐만 아니라, 마치 트릭아트를 방불케 하는 시멘트벽의

파라다이스를 감상해볼 수 있어 흥미로움을 불러일으킨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영월의 모든 이야기를 담고 있는 듯한 이곳,

이야기가 있어 걷고 싶은 거리는 이름 그대로

많은 이야기를 담아내고 있어 관광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영월을 대표하는 예술의 거리 꽤 정교한 그림들이

벽들을 장식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며, 주민이 참여한

‘접시 그림’도 눈여겨볼 만하다. 거리에 들어서기 전,

앞에 설치된 작품 설치 도를 미리 눈에 익히고 난 뒤

감상을 해보는 것이 훨씬 더 도움이 될 것이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각종 벽화와 그림을 위주로 볼 수가 있지만, 그 외에도

문학작품을 대상으로 만든 조형물도 눈여겨 볼만하다.

특히 이태준의 단편소설 <영월 영감>의 소설 내용 일부를

거리에 비치해놓은 것도 기발한 발상으로 각인되곤 한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특히 영월의 이야기가 있어 걷고 싶은 거리는 모든 상점이나

학원들이 특이한 간판으로 이뤄졌다는 것이 특징이다.

마을인지 전시회인지 헷갈릴 정도로 예술성 짙은 거리를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방불케 하고 있으며,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각종 조형물도

함께 감상할 수 있어 즐거움을 더한다. 가족 단위로 여행을

떠나도 좋고, 친구 또는 연인과 함께 떠나는 여행으로 제격이다.

영월 이야기가 있어 걷고싶은 거리

주소:강원도 영월군 서부시장길 12-11
전화번호:033-370-2541
홈페이지:http://www.ywtour.com/Enjoy?num=64823&g=7&b=2&m=8&s=26
휴무일:없음
이용시간:상시이용 가능
입장료:없음
시설사용요금:없음
주차시설:주차 가능
주차요금:무료주차
장애인 편의시설:없음
추천 계절:사계절
주변 관광지:영월 선돌, 장릉, 한반도 지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