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향토사료관
양구는 상무룡리 구석시 유적을 통하여 20만년 전후 시기부터 사람이 살기 시작하였음이 밝혀졌으며, 해안 현리, 양구 고대리.

공수리 등의 신석기. 청동기시대 유적을 통하여도 수천년전 선사시대부터 인류 문화가 이어져 왔음을 알 수 있다.

고구려 때는 양구 지방에 양구군을 설치하게 되었고 일명 요은홀차라고 불렀으며, 이후 양구는 독립된 군현으로서

연연히 역사의 주체로서 현대에 이르고 있다.

양구 향토 사료관에는 이러한 양구의 유구한 역사속에서 선조들이 남긴 문화유산과 산간 농경생활을 통해 남겨진 농기구.

생활민속자료, 그리고 방산백자 등 300여 점의 자료들이 전시하여 양구의 문화를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하였다.

전시 구성은 민속자료실과 도자기실 등 2개의 전시실로 구성되며 뒤뜰에는 항아리와 석물들을 야외 전시하고,

앞마당에는 화전 농경의 상징인 쌍겨리를 제작하여 조형물로 설치하였으며, 수복주택. 디딜방아간. 대장간을 복원하여 인물모형과 함께 전시하였다.

2양구선사박물관, 박수근미술관, 을지전망대휴관일 – 매주 월요일, 1월1일, 설날, 추석양구읍양구 향토 사료관에는

양구의 유구한 역사속에서 선조들이 남긴 문화유산과 산간 농경생활을 통해 남겨진 농기구.생활민속자료, 그리고 방산백자 등 300여 점의 자료들이 전시되어 있다.

033-480-2680입장료 : 무료

-동절기(11월~02월) 09 : 00 ~ 17 : 00- 하절기(03월~10월) 09 : 00 ~ 18 : 00

▒ 서울 → 46번국도 → 남양주 → 가평 → 춘천 → 화천 오음리 → 양구(147km)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